아시안컵 손흥민 극장골로 호주 꺽고 준결승 진출

정말 역대급 극장경기로 아시안컵에 준결승까지 진출했습니다.

2023년 아시안컵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3일 0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에 열리는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8강전에서 연장 혈투 끝에 2-1로 승리하며 4강 진출에 성공했습니다.

앞선 경기처럼 이번에도 기적 같은 승리였습니다. 한국은 전반 42분 황인범의 패스 실수로 선제골을 내주며 끌려갔습니다. 연장전을 치루고 난 뒤라 그런지 전체적으로 선수들이 체력적으로 힘들어보였습니다.후반전에도 계속해서 공을 쥐고 몰아쳐 봤지만, 소득을 얻지 못했습니다.

선제골

그리고 아시안컵 탈락이 눈앞이던 후반 추가시간 4분 드라마가 펼쳐지기 시작했습니다. 그 시작은 역시 한국 축구의 희망 손흥민이었스빈다. 손흥민이 상대 태클에 걸려 넘어지며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황희찬이 강하게 차 넣으며 1-1 동점을 만들었습니다. 황희찬은 본인이 페널티킥을 차겠다고 말했다고 합니다. 실패하면 정말 큰일이 날 수 있는 상황에서도 황희찬은 강심장을 가졌습니다.

역전골

연장전에서도 황희찬과 손흥민이 해결했습니다. 연장 전반 12분 황희찬이 박스 바로 바깥에서 프리킥을 얻어냈고, 손흥민이 환상적인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갈랐습니다. 알고도 못막는 프리킥이었습니다. 이후 한국은 더 이상 실점하지 않으면서 준결승에 올라갔습니다.

사우디아라비아전에 이어 두 경기 연속 추가시간의 마법을 쓴 클린스만호입니다.

아시안컵 연장전에만 5골을 넣은 한국

이번 아시안컵에서 한국은 거의다 연장전까지 가는 혈투를 펼쳤습니다. 이는 약팀과 강팀을 가리지 않고 발생했는데요.

이 때문에 한국 축구는 90분 이후에 진행된다는 짤도 돌고 있습니다. 이제 4강전은 2월 7일 수요일 00시에 진행되는데요. 요르단과 다시 만나게 되었습니다. 이번에도 이기길 기원하며 2월 11일에 진행되는 결승전에서도 아시안컵을 들어올렸으면 좋겠습니다.

64년만에 아시안컵 우승을 노리고 있는데요. 꼭 우승했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선수들이 다치지 않고 좋은 경기를 보여주면 좋을 것 같네요.

이제 2월 7일과 11일 2번의 경기만 남아있는 한국대표팀 선수들 마지막까지 힘을 내주면 좋을 것 같습니다.

파트너스 활동으로 일정액의 수수료 등을 받을 수 있습니다.

Leave a Comment